2022.07.29 (금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33.9℃
  • 구름많음강릉 27.9℃
  • 구름많음서울 34.1℃
  • 구름조금대전 34.6℃
  • 구름조금대구 33.8℃
  • 맑음울산 30.3℃
  • 구름조금광주 34.4℃
  • 맑음부산 32.4℃
  • 구름많음고창 33.9℃
  • 맑음제주 30.8℃
  • 구름많음강화 32.0℃
  • 구름조금보은 32.3℃
  • 구름많음금산 33.2℃
  • 구름조금강진군 33.6℃
  • 구름많음경주시 31.7℃
  • 맑음거제 31.0℃
기상청 제공

기본분류

김한정 국회의원, “기술 및 상품 탈취, 해외유출에 적극 대처해야”

조사인력 확충, 유관기관과의 공조 확대, 강화해야

 

국회시도의정뉴스 최태문 기자 |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(경기남양주을)은 중소벤처기업부ž특허청 대상 현안질의에서 중소기업의 기술탈취나 위조상품 유통을 막기위한 중기부 및 특허청의 노력을 요청했다.


현재 중소기업의 기술 탈취나, 위조상품 유통에 따른 피해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. 특허청 자료에 따르면 그 경제적 피해가 각각 최대 60조원, 28조원에 달하며 그 결과 약 4만5천개의 일자리를 잃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또한 반도체 등 국내 핵심기술에 대한 외국기업의 기술유출 시도도 빈번히 발생하고 있는데, 최근 5년간 총 774건의 산업기술 유출사건이 발생하였으며, 이중 40건이 해외로 유출하였다. 최근에도 삼성전자의 반도체부문 자회사인 세메스의 반도체 세정장비 도면 등 첨단기술이 중국에 유출된 바 있다.


김한정 의원은 “일자리를 만드는 것도 중요하지만 있는 일자리를 지키는 것도 중요하다”며 “우리 기업의 기술 및 상표를 잘 지키는 것이 일자리를 지키는 길이며, 특허청의 역할이 특히 중요하다”고 강조하였다.


또한 김한정 의원은 “따라서 특허청은 기술 및 상표 탈취 및 해외 유출을 효과적으로 방지하기 위해 조사 인력을 늘리는 동시에 검찰, 경찰, 국정원, 지자체 등 유관 기관과의 공조를 확대, 강화하는데 더한층 노력해야 할 것”이라고 당부했다.


[뉴스출처 : 김한정 국회의원]